식구들이 케익을 안좋아해서인지
깜빡하고 케익을 안사온 정신없는 나~ ^^;
퇴근길에 남편이 전화해서는 아이스크림 케익 교환권이 있다며 ㅋㅋ
케익샀냐고 물어보네요. 본인 덕분에 생일파티 한 느낌이에요.
그래도 난 음식준비했으니까 괜찮아요 ㅋㅋ

'라이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남편 생일축하한데이~~  (0) 2018.06.20
토마토 10키로 샀어요  (0) 2018.06.18
둘째 첫영성체 교육중^^  (0) 2018.06.17
물왕저수지~  (0) 2017.08.21
딸들과 스파게티 데이트?^^  (0) 2017.08.20
신랑~ 오사카 출장!  (2) 2017.08.19

+ Recent posts